in 추천/리뷰

Netscape 8.0 출시, 사용기

과거 최강의 웹브라우저였던 Netscape가 버전 8.0로 업그레이드됐습니다. 파이어폭스의 게코(Gecko)엔진을 기반으로 만들었기 때문에, FF를 사용해보신 분이라면 쉽게 사용할 수 있겠네요.

인터페이스가 깔끔해요~

일단, 설치하면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Fusion 1.0 테마는 인터페이스 디자인 관점에서 만족할만 합니다. 네스케이프 고유의 청녹색을 바탕으로 보색인 주황색을 적절히 사용한 점이나, 라운드 처리된 네스케이프 로딩 이미지가 맘에 듭니다.

네스케이프가 파이어폭스를 기반으로 만들어졌음에도 불구하고, 익스텐션이나 테마를 공유할 수 없는 점이 아쉽습니다.
FF보다 늦게 출시된 만큼 기능들이 더욱 보강되서 그런지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기능들만 사용해도 웹서핑에 무리는 없을 것 같습니다.

이것이 바로 듀얼 랜더링 엔진~! 탭 브라우징, 폼 영역 채우기, 사이트별 보안/랜더링 엔진 설정, 라이브 컨텐츠, 멀티툴바 등의 새로운 기능을 앞세우고 있지만, 제 생각에는 듀얼 랜더링 엔진(웹사이트를 인터넷익스플러 또는 파이어폭스를 통해 보기) 기능이 가장 눈에 띄는군요.

인터넷 뱅킹이나 네이버 카페와 같이 IE 전용으로 만들어진 국내 웹사이트를 이용할 때, 굳이 IE View를 사용하지 않고도 웹페이지 개별 설정 기능으로 보다 편리해질 것 같습니다. 제 입장에서는 IE 랜더링 버그와 관련해서 웹페이지 개발/디자인에 무척 효과적으로 사용될 것 같습니다.

http://browser.netscape.com/ns8/ 에서 다운받을 수 있으며, http://browser.netscape.com/ns8/flashtour.jsp 에서 플래시를 통한 자세한 기능을 엿볼 수 있습니다.

이미 출시된 파이어폭스1, 네스케이프8, 사파리와 조만간 출시될 익스플러7를 통하여 더욱 웹페이지 제작이나 웹서핑이 편하고 즐거워질 것입니다. 🙂

댓글 남기기

21 Comments

  1. 저도 설치를 했는데… rss 기능이 있더군요.
    등록을 해두면 그 블로그내의 포스트를 순차적으로 읽을 수가 있더라구요.
    문제는… 추가는 하겠는데 삭제나 수정을 어찌해야 할지…
    좀 더 살펴 보아야겠어요. ^^

  2. 네스케이프 서포트 센터에 가도 설치만 설명되어 있고, 삭제나 수정은 설명되어 있지 않네요. 낼 다시 한번 찾아보고 없으면 포럼도 뒤져봐야 겠아요 ㅜ.ㅜ

    출시된지 얼마 지나지 않아서 아직 확장기능이 부족하긴 하지만, 듀얼 랜더링 엔진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사용할 가치가 있을 것 같네요 🙂

  3. gecko 엔진의 버전은 보통 동시대에 firefox > mozilla > netscape로 보일 만큼 보수적이며 둔한 업그레이드를 보였는데 이번 gecko 엔진 버전은 어떻게 되나요?

    지금 쓰는 firefox는 20050511이군요.

  4. 맥 버전도 나왔으면 좋겠어요. 그나마 맥에서 일반 사이트를 가장 잘 볼 수 있는건 FF (또는 그 계열의 Camino) 밖에 없는터라 말이죠.

    그런데 듀얼 렌더링 기능은 IE를 임베디드 형식으로 탐재한 것인가요? 아니면 자체적으로 랜더링을 하되, IE 처럼 랜더링 한다는 의미인가요? ^^;;

  5. NS8은 맥이나 리눅스 버전으로 나오지 않을 거라고 합니다. IE처럼 그냥 맥 버전 개발을 포기한 셈이죠.

    또한 듀얼 렌더링 엔진에 관한 건, Windows에 내장된 IE의 Trident 렌더링 엔진을 사용하는 겁니다. 브라우저 자체에 포함된 건 Firefox의 Gecko 엔진 밖에 없습니다. 이 또한 맥 버전이 나올 수 없는 이유 중의 하나죠.

    비교를 하자면, Safari가 자체에 엔진을 포함한 게 아니라 Mac OS X에 내장된 WebCore (Apple WebKit) 엔진을 사용하는 것과 마찬가지 경우입니다.

    아무튼 NS8 정식 버전을 테스트 해보고 싶은데 현재 저한테는 맥 밖에 없는지라 못하게 되어서 조금 아쉽네요. ^^;

  6. 지윤님은 디자인을 별로 안좋아 하신거 같은데 후니님은 후한점수를 주셨네요 ㅎㅎ 그리고 등대도 안나온다고 안타까워 하시던데요 ㅎㅎ

    용량또한 30MB 이 넘어가는꽤나 무겁게 되었더군요 🙂

    맥에서는 지원이 안되는지 몰랐군요,,,

    아무튼 저는 렉서스나 기다려 보렵니다. 🙂

  7. CN님/ 네스케이프8의 게코버전은 FF 1.0.3을 사용했습니다. 가장 최근의 FF 버전은 1.0.4이죠. 자바스크립트 관련 보안문제를 해결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하늘님/ 제 주변의 맥유저분들은 대부분 사파리를 사용하더라구요. 파이어폭스 브라우저에 윈도우 랜더링 엔진을 써드파티 형식으로 지원한다고 생각하면 될 것 같습니다. TopStyle3에서 CSS기반 웹페이지를 만들면 IE와 FF로 동시에 미리보기를 할 수 있는 것과 비슷한 것 같습니다. ^^;

    ceprix님/ 저보다 자세히 설명해 주셨네요~ 감사합니다.

    일몰님/ 사용하면서 오페라가 자꾸 연상되네요. 30mb라는 크기가 인터페이스나 부가기능을 체우는 데 사용된 것 같습니다. 특히 스크롤링 할 때마다 오페라가 생각나네요.
    저도~ 렉서스 신청했답니다. 한국까지 배달해 줄런지.. ㅎㅎ

  8. 두 엔진을 번갈아가면서 볼 수 있으니 홈페이지를 만들 때 웹브라우저를 하나만 켤 수 있어서 작업표시줄이 깔끔해졌네요.

    그런데 WebDeveloper를 못써서 결국 좀 불편합니다.

  9. 지금은 windows 내장 엔진을 사용하나.
    차후엔 임베디드를 쓸 예정으로 알고 잇습니다.

    aol 브라우저를 netscape 로 하면
    큰 도움이 될텐데.
    왜 aol 은 i.e 를 유지하고.
    netscape 를 따로 키우려는지.
    대체 이해할 수가 없습니다-_-

  10. astraea님 – 저도 동의합니다. AOL Browser에서 딱 하나 맘에 드는 건 탭에서 웹페이지 미리보기가 가능하다는 점이더군요.

    후니님 – 조그만 부탁 하나만 해도 될까요? NS8에서 user agent가 어떻게 되는지 좀 봐주실래요? 제가 테스트할 PC가 없어서요. BrowserSpy 페이지로 가시면 HTTP_USER_AGENT에 바로 나옵니다. IE 엔진을 사용했을 때와, Gecko 엔진을 사용했을 때 각각 좀 알려주세요.

  11. 아.. 새벽 중에 질문을 주신 Cepix님~ 다행히 잠자기 직전에 확인하게 되네요. 아무래도 한숨 자고 일어나면, 그동안 기다리실까봐 바로 답글을 씁니다.

    Cepix님이 가르쳐준 곳에서 HTTP_USER_AGENT를 확인해보니, Gecko엔진의 경우 Mozilla/5.0 (Windows; U; Windows NT 5.2; en-US; rv:1.7.5) Gecko/20050512 Netscape/8.0 이구요, IE 엔진의 경우 Mozilla/4.0 (compatible; MSIE 6.0; Windows NT 5.2; SV1; .NET CLR 1.1.4322) 이네요.

    제가 이런 쪽엔 지식이 전무하다보니 더 자세한 설명은 드릴 수 없네요. 밤이 늦어서 일단 자렵니다. =_=

  12. 정말 답글이 빠르시군요. 감사합니다. ^^;

    제 블로그에서 JavaScript를 이용한 환영 및 경고 문구를 쓰고 있는데, 사용자 브라우저의 user agent를 읽어내서 감지하는 방식이거든요. 고급 사용자들이야 자기 마음대로 또는 IE에서만 열리는 웹싸이트 접속 시 user agent를 바꾸기도 하지만, 일반 사용자들은 바꾸는 방법을 모르거나, 대개 바꾸지 않거든요.

    적어주신 것 보니까 NS8에서 Gecko 엔진 사용 시, 예전 베타 버전에선 브라우저 이름이 Firefox와 NS8이 둘 다 떴었는데, 이제 예전과 같이 Netscape으로 돌아간 것 같군요. 물론 IE 엔진을 사용 시에는 IE와 user agent가 똑같네요.

  13. 지금 막설치하고 이것저것 해봤는데..괜찮네요..
    두엔진을 번갈아 가면서 보는것도 좋고..Form Fill도 좋고..그룹형식으로 한브라우저에서 탭이란 개념도 괜찮구요..한 그룹에서 탭들은 세션을 공유하는군요…그래두 창을 여러개 열지않아서 좋네요..이것저것 다 괜찮군요…

  14. NS8을 쓰다가 오류/버그 인듯한 현상을 발견해서요..
    어떤 사이트가 웹페이지의 속성이나 소스 보기를 하면 NS8 자체가 다운이 되버리네요..한번도 성공한 적이 없어요
    패치나 아니면 제 설정이 잘못된건지..

    혹 아시는 분 있나요?

  15. 저니님/ 발견된 몇몇 버그때문에 NS8 출시 하루만에 NS8.1 업그레이드 버전이 나왔더라구요. 업그레이드 하셨나요?

    어떤 사이트인지 소개해 주시면, 한번 확인해보겠습니다.

  16. 8.1은 어디서 업그레이드 하나요..?
    네스케이프 홈피를 아무리 찾아도 없네요.
    URL좀알려주세요..^^

    그리고 특정 사이트가 아니구 모든 사이트의 웹페이지의
    소스보기 속성보기를 하면 NS 가 다운이 되버리네요..

  17. 8.0.4 인스톨해서 좀 써보다가…불편해서…그냥 IE5.5 쓰다가…어제8.1 인스톨해서 써보았는데…조금 가벼워진 것 빼고는…큰…차이는 없는 듯…

Webmentions

  • Forest 2006년 5월 14일

    넷스케이프의 귀환

    The return of netscape: Reloaded

    최근 파이어폭스 브라우저때문에 모질라 프로젝트에 관해서는 많은 사람들이 들어서 알고 있을 것이다. 모질라 프로젝트의 역사를 설명하자면 길다. 대충 짧게 이야기해보자. 혹시 왜 IE말고 딴걸 써요 불편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