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추천/리뷰

NHN UI Library 오픈? 유출?

네이버와 한게임을 운영하고 있는 NHN의 UI Library가 오픈됐다. 이미 해외에선 Yahoo! User Interface Library(YUI)가 작년에 오픈되어 전세계 UI 개발자들과 다양한 의사소통을 해오고 있었지만, 국내에선 UI 관련 정보를 공유하는 사이트를 NHN이 처음으로 오픈했다.

NHN UI Library

NHN의 UI Library는 얼마전 다음에서 공개한 API와 서버측 개발자들의 공간인 DNA를 겨냥한 것으로 볼 수 있는데, 서버 사이드와 클라이언트 사이드 개발이라는 엄연한 차이가 있기 때문에 서로 선의의 경쟁을 할 수 있을 것 같다.

“Naver와 Hangame 서비스 웹페이지 UI 개발시 참고할 내용을 담고 있는 이 사이트”에 UI 개발 관련 다양한 정보와 사내 UI 개발팀에서 운영하는 블로그로 이뤄져 있으며, 다음의 DNA와 함께 국내 웹 개발 관련 자료의 공유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다만, NHN UI개발팀에서 말하는 ‘HTML 개발시 주안점’에 시멘틱(sementic)이 빠져서 아쉽다. html은 문서의 구조를 위한 마크업이고, 의미를 부여하기 위한 마크업이기 때문이다.

nhn coding 주안점

예를 들어, 문서의 어느 한 문맥을 강조하기 위해서 CSS를 통한 스타일 가이드로써 녹색을 지정했다고 하자. 그렇다면 이 문맥을 표현하기 위해서 html에선 class=”green”을 사용해야 할까? 아니다. 만약 그렇게 사용했다면, font color=”green”과 다름없는 형식(presentation)을 위한 마크업을 한 것과 다름 없다.

nhn html 네이밍

정답은 em을 사용하고, CSS에서 em {color:green}을 사용해야 한다. 웹 문서의 어느 한 문맥을 강조하는 것이 html의 역할이지, green이라고 class/id 네이밍을 통한 시각적 마크업을 사용하는 것은 올바르지 않다.

구조와 형식, 그리고 동작의 명확한 분리가 이뤄졌을 때에 비로서 웹은 보다 정보가 충만한 시멘틱 웹이 될 수 있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