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블로그

음악 바톤 이어받기

이어받은 바톤은 넘겨줘야만 한다 최근 해외 블로그들에서 유행중인 음악 바톤과 관련된 글을 보고, 재미있을 것 같아서 따라 하게됩니다. (이미지 출처 : 행복을 찾는 고양이)

바톤을 넘겨줄 사람을 지정하는 점이 얼마전에 국내 블로그 사이에서 유행했던 트랙백 놀이와 다릅니다. 마치 학창시절 체육대회 때의 이어달리기와 같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이어받은 바톤은 자신이 지명한 5명에게 꼭 넘겨줘야 합니다. 넘겨줄 5명을 지명하기 위해서 여러 고민을 할 수 있는 점이 바로 바톤 이어받기의 매력이기 때문입니다. 🙂

  • 내 컴퓨터에 있는 음악 파일의 크기 : 총 : 5.6 Gb
    (나름대로 음악파일을 꾸준히 모았다고 생각했는데, 한번씩 윈도우가 날라갈 때마다 파일 크기가 줄어든 것 같네요)
  • 최근에 산 CD : 이수영의 As Time Goes By -6.5집
    (이수영과 WAX의 CD는 반드시 사는 편입니다.)
  • 지금 듣고 있는 노래 : 조PD의 My Style
    (어쩌다보니 랜덤곡으로 선곡됐네요. 보통 머리 아플 때 듣는 노래입니다.)
  • 즐겨 듣거나 사연이 있는 노래 5곡 :
    1. 죄와 벌 – SG워너비
    2. 눈의꽃 – 박효신
    3. 불치병 – 휘성
    4. 瞳をとじて(눈을 감고 :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 Ost) – Hirai Ken
    5. 제주도의 푸른밤 – 성시경
  • 내가 바톤을 건낸 5명 :
    (괜히 귀찮게 하는지 모르겠네요. 바쁘시다면 굳이 하지 않으셔도 상관없습니다.)

    1. 일모리
    2. Ceprix
    3. Mylook
    4. Camino
    5. Kukie~*

받은 바톤을 다시 건낼 땐 이메일이 편하겠죠? 물론, 이메일 주소를 확인할 수 없을 땐 답글 형식으로 글을 남길 수 밖에 없겠지만요. 🙂

5월 20일 수정 : 이 음악 바톤 이어받기는 약 일주일 전에 미국에서 처음으로 시작한 것 같은데, 불과 몇일 만에 전세계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한국에서도 놀랍게도 빠른 속도로 전파되고 있군요. 오늘 새벽에 하늘이님께서 음악 바톤 넘기기에 대한 자세한 글을 써주셨네요. ㅎㅎ

댓글 남기기

22 Comments

  1. 일몰님, Camino님 바톤을 받아주셔서 감사합니다. 5명 고르기가 쉽지 않았죠? 바톤이어받기가 꽤 많은 생각을 하게 해주는 것 같습니다. 🙂

  2. 이런, 후니님.
    정말 블로그 유행에 민감하시군요. 해외에 사는 저보다 먼저 글을 올리시다니.. ㅎㅎ

    안 그래도 오늘 아침에 온라인 미국 친구 (Chris) 한테 음악 바톤 건네 받아서 오늘 저녁에 글 올리고 후니님한테도 건넬려고 했더니.. 후보 한 명이 줄어들었군요.. ㅎㅎ
    아무튼 바톤 건네주셔서 감사하네요..

  3. ceprix님 이 바톤 놀이가 시작한지 얼마 안됐나요? 제 RSS 리더기엔 최근 2~3일 전부터 이와 관련된 해외 블로거들의 글들이 수집되기 시작하더라구요. ㅎㅎ

    mylook님 글 다시 쓰는 건 어렵지 않을테지만, 다시 5명 고르기가 쉬지 않을 겁니다. 바톤 받아주셔서 감사합니다. ^^;

  4. 헤 꽤 많이 번져가고 있나 보네요.
    블로그의 유행과도 비슷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별로 새로울 것이 없었지만 사소한 것의 차이에서 오는 인기..

    예전에 구상하던 시스템에 참고가 될 것 같습니다.
    재미있는 바이러스로군요. ^^;

  5. 한국에 들어온지 겨우 5일밖에 안됐는데, 음악 바톤을 이어받은 블로거가 1만에 육박한다는 소문까지 있더라구요. ^^;

    네이버로 바톤이 건너간 건 얼마되지 않을거라 생각하는데, 마르님이 트랙백 타고 오느라 몇단계를 거쳤는지 궁금합니다. 🙂

  6. 8단계. 하늘님의 계산대로 하면 5의 8승이니깐, 헉.. 390,625. 3십9만6백2십5명이나 했다는 결론에..

    5명중 3명에게 바톤이 제대로 넘어간다고 가정해보면, 7천4십1명이군요.

    이분들이 바톤 관련 글을 쓰고 5명을 지목하는데 10분의 시간이 소요됐다고 하면, 헉.. 어머어머한 시간을 뺏었네요. 제가 국가 인력 낭비의 주원인이 되버린 듯 합니다. ㅜ.ㅜ

  7. 뭐랄까… 기존의 다른 릴레이들과 달리, 다음사람을 지목한다는게-그것도 다섯명이나-빨리 퍼지는 비결이 아닐까 싶네요.[비결…이라고하는게 맞으려나;]

  8. 안녕하세요 ^^ 네이버 블로그 유저인 [닌니야]라고 합니다. 다름이 아니라 음악바톤을 건네받아서 05년 5월 25일 현재 어떻게 음악바톤을 받았는지 알려드리고 싶어서요 ^^;;

    hooney → camino → ozzyz → 젯털 → 세이렌 → 막스 → 달리롤 → 크립토 → 따끔쟁이 → 313174 → whitereply → 모모 → 플라이켄 → 켄두켄고 → 에리 → 닌니야

    꽤 많은 단게를 거쳐 건네 받았습니다.

  9. 일주일만에 7단계를 지났으니 하루에 한단계 꼴이네요~ 네이버 블로그로 바톤 이어받기가 넘어간지 얼마 되지 않았는 것 같은데, 그 결과가 궁금합니다. ^^;

    일일이 단계를 확인해주신 닌니야님 감사합니다. 🙂

  10. 내 컴퓨터에 있는 음악 파일의 크기 : 총 알수없음(-_-)
    – 워낙 난잡해서 여러곳에 분산 되어있답니다 –

    최근에 산 CD : L`Arc ~ en ~Ciel . true 앨범

    지금 듣고 있는 노래 : Last sea -막강(feat. 피말라지애)

    즐겨 듣거나 사연이 있는 노래 5곡 :
    L`Arc ~ en ~ Ciel – 夏の憂鬱 .Butterfly Sleep
    죽거나 혹은 나쁘거나 OST – It Is The End
    X – Japan – Scars. Weekend
    이상은 – 새

    내가 바톤을 건낸 5명 :
    (오//아직 안건냈는데//이거 쓰고 건낼 예정 )

    밸라
    블리
    러브남쫑
    박하향
    강하서

  11. 트랙백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제 블로그의 방문자들 중에서 거의 절반이 이 글 때문에 오는군요. 좋아라 해야할지 싫어라 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

  12. on_nature님/ 트랙백은 잘 도착했답니다. 아래의 글처럼, 이 글을 쓴지가 1주일이 지나서 스팸글로 조정 대기 목록에 들어가 있어서 그런 것입니다. ^^;

  13. 블로그 이웃인 쉐즈님과 하설군님께
    동시에 받아버렸습니다;

    내 컴퓨터에 있는 음악 파일의 크기 :
    여러곳에 닥치는데로 저장해버려서..
    모르겠어요;ㅂ;..
    최근에 산 CD : 신혜성의 오월지련
    (발라드라 그저 그렇겠지 했는데 듣다보니 어느새 중독되어있는 자신을 보게되었습니다//ㅂ//)
    지금 듣고 있는 노래 : gackt-재회스토리
    (애절해서 너무너무 좋아해요)
    즐겨 듣거나 사연이 있는 노래 5곡 :

    L’arc ~en ~ciel – 敍情詩(서정시)
    gackt- Last song
    신혜성-Buen Camino
    윤도현-사랑했나봐
    gackt-Black stone

    내가 바톤을 건낸 5명 :
    희원, 에버님, 엔시, 페코짱님, 다애상님.

Webmentions

  • on Nature 2005년 5월 31일

    음악 바톤 이어받기 – 열 두 번째

    요즘 다들 숙제하느라 바쁘시죠 ^^
     

  • likejazz.COM 2005년 5월 31일

    음악 바톤 이어받기

    트랙백을 통해 블로그 밈(meme)이 빠르게 번져나가는 것은 재미있는 현상이지만 이러한 놀이들은 권유나 강제가 아닌 자발적인 참여로 이루어져야 합니다. 특정인을 지칭하여 권유하는것이 …

  • Hooney.net Blog » 음악바톤 한국상륙 1주일에 대한 단상. 2005년 5월 31일

    […] 음악바톤 한국상륙 1주일에 대한 단상. 5월 18일 새벽에 음악 바톤 이어받기에 대한 글을 쓴지 오늘로써 1주일이 된다. 평소 구독 […]

  • far from Reality 2005년 5월 31일

    [561] 나의 노래는::

    음악 바톤 이어받기 – Jules 님 에서 가져왔습니다.

    1. 컴퓨터에 있는 음악파일의 크기?
    회사 노트북 기준, 1.38 GB
    : 다른 사람들이 cd구워달라 해서 갖고 있는 파일이 좀 많습니다. 한 번 저…

  • # k u k i e 2005년 5월 31일

    음악 바톤 이어받기 (A Musical Baton)

    Hooney님과 freshworks님께서 배턴을 넘겨 주셨습니다.
    두개를 동시에 받았으니 좀 더 열심히 달려봐야할까나..!…

  • 愛水愛武's Tiny Trash Talking...... 2005년 5월 31일

    새로운 이글루스 내 메이저와 마이너의 구분…

    음악바톤이어받기에 참여한 사람 : 메이저
    음악바톤이어받기에 참여하지 못한 사람 : 마이너

  • 愛水愛武's Tiny Trash Talking...... 2005년 5월 31일

    음악바톤’안’이어받기 5문답…

    컴퓨터에 있는 음악파일의 크기 : 일반적인 mp3만 2,270,409,744 Bytes
    최근에 산 음악 cd : 라이프로그에도 걸어둔 for RITZ 라이센스판 [EKLD-0518]
    지금 듣고 있는 노래는? : 글 작성 시점에서는 케이블…

  • Apocalypse-Tatter Tools Ver 2005년 5월 31일

    음악 바톤 이어받기

    언제나 짤방이 강한 토로님의 얼음집을 보다, 하고싶어져 버려서..
    태터에서 검색->한후 시작하신 분중 한분인 후니님의 태터툴즈에서 트랙백한 후, 시작합니다:)

    내 컴퓨터에 있는 음악 …

  • GrayArea Ver.2.0 2005년 5월 31일

    트랙백놀이 : 음악 바통 이어받기

    후니 ( /blog/index.php/2005/05/18/104 )
    camino ( http://iqqi.info/index.php/181 )
    lunamoth ( http://lunamoth.biz/index.php?pl=959 )
    applevirus ( http://kidd721.cafe24.com/tt/index.php?pl=316 )

    후니님 – camino님 – …

  • dream and works. 2005년 5월 31일

    음악 바톤 이어받기

    내 컴퓨터에 있는 음악 파일의 크기 : 39.82G
    MP삼을 저장하는 하드가 따로 있음. 일전에 6xG 였지만 컴터 폭파 할때 함께 먼곳으로 가서 다시 받거나 백업해놓은 시디에서 환생 시킴. 대략 안…

  • lunamoth 3rd 2005년 5월 31일

    바톤이어받기 – 음악 – lunamoth

    camino님의 댓글을 보고 주제를 이어 받아서 저도 써봅니다. 요즘은 MP3 대신에 PDA 를 들고 다니며, 동영상 쪽을 보고 있는 관계로 꽤 舊자료가 될듯 싶지만 일단 써봅니다 😉

    내 컴퓨터에 있…

  • CeprixConception 2005년 5월 31일

    A Musical Baton

    It seems like the next phenomenon in the blogging world now. Chris and Hooney passed a musical baton to me. Here you go.
    Total volume of music files on my computer:
    4.41 GB
    The last CD I bought was:
    “Wreck of the Day” by Anna Nalick
    Son…

  • camino, a blog 2005년 5월 31일

    바톤이어받기 – 음악 – camino

    내 컴퓨터에 있는 음악 파일의 크기 : 2.5 GB(컴퓨터에 음악을 저장하지 않는 편임)

    최근에 산 CD : 平井堅(Hirai Ken)의 瞳をとじて(Hooney님, 겹쳤군요.)

    지금 듣고 있는 노래 : 지금 노래 듣고…

  • 일몰 그리고 해가지더래도 2005년 5월 31일

    바톤이어받기 – 음악 – 일모리

    후니님께 바톤을 건내받았습니다.

    *컴퓨터에 있는 음악 파일의 크기는 총 : 13.3GB 입니다. (파일수는 약 3000개정도) 거기서 10GB 은 미국 CCM 입니다.

    *최근에 산 CD는 최인혁씨의 “잃어버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