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웹 디자인, 추천/리뷰

HTML 디자인? 아트?

YouTube에 올라온 동영상입니다. 정말 입이 다물어지지 않네요. 일본인의 집착에 광기에 할말을 잃었습니다. OTL 외엔 마땅히 떠오르는 단어가 없네요. 픽셀아트를 넘어 라인아트 시대를 열어줄 테이블 태그 기반 HTML 예술의 극치입니다. ㅠ.ㅠ

이 동영상을 보면서 느낀 건데, table 태그를 작성하는 것은 드림위버같은 이지윅 프로그램보다 메모장이 보다 효율적이다는 것입니다. 무거운 프로그램에서 코드 작성하느니, 가벼운 메모장에서 “copy+paste”, “찾아서 바꾸기”가 더욱 빠르고 강력한 방법같네요.저도 고교/대학 시절에 만화를 그릴땐 하루 12시간 동안 책상에서 꼼짝하지 않고 그림만 그렸던 Geeks한 시절이 있었는데, 요즘은 그렇지 않네요. 인터넷이란 게 사람의 집중력을 분산시킬 때가 많다고 봅니다. TV 없이 지낸지 거의 1년이 되어가지만, 인터넷없인 1주일도 못지낼 것 같습니다. 이미 중독환자인지 모르겠네요.

댓글 남기기

  1. 이전에 다트 프린터도 귀하던 때
    컴퓨터라는 건 학교 전산실에나 있나보다 하던 시절
    어디선가 액자에 걸려있던
    모나리자를 문자로 출력해서 만든 그림이 갑자기 떠오릅니다.

    그때나 지금이나 “왜 그랬을까?”하는 생각
    그때나 지금이나 여전한 혼자내린 답, “할 수 있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