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CSS, 후니넷

CSS 강의 후 모임

지난 1월에 있었던 웹 디자이너를 위한 CSS 강의(주관: UIAcademy)에 수강했던 분들과의 모임에 다녀왔다. 2달만에 보는 얼굴들이 무척 반가웠다. 강남의 천일방이라는 중국요리집의 음식들도 맛있었다. 오고 가는 대화도 좋았고, 아무튼 이래저래 좋은 자리였다.

예전보다 더욱 활기찬 그 분들의 얼굴이 좋았고,
예전보다 더욱 바빠진 그 분들의 모습이 좋았다.

처음 1주일 동안 강사와 수강생으로 만남.
그 후 주로 메신져로, 가끔은 전화로, 또 다른 모임에서 만남.
드디어 2달만에 다시 만남.

그리고 다음 만남을 기약.

그냥 스쳐지나가는 사람보단, 다음에 다시 만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 마치 친구를 만나고 헤어질 때 “다음에 술 한잔 하자”라고 말하는 것처럼, 다음 만남을 기약하고 싶은 사람이 되고 싶다. 물론 그러기 위해선 많이 노력해야 한다. 최소한 약속한 것 만큼은 반드시 지켜야 한다.

P/S
참석하신 모든 분들의 사진을 찍었는데, 공개를 원하지 않는 분들이 대부분(1명 제외)이기에 블로그에 사진을 올리지 않음.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1. 앗~ 사진이 없네~
    보러왔는데~
    직장을 벗어나서 몇시간동안 즐겁게 이야기 나눈 것이 얼마만인가 라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저 역시 넘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쌤~ 28일에 뵈요~
    미희씬 대기자로 되어있던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