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일보 텍스트 버전과 짧은 예상.

언제나 의미있는 글들을 쓰고 있는 아거님이 알려주신 동아일보 텍스트 버전 사이트. 광고 하나 없는 점이 너무 맘에 든다. 기사 관련 이미지 외에는 다른 언론 사이트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아이콘 역시 찾아볼 수 없다.

그래도 제목글과 링크의 색상이 다르기 때문에 이용하는데 전혀 문제가 없다. 사실, 언론 3사에 대해서 그다지 좋은 감정을 갖고 있지 않았지만, 동아일보의 이런 멋진 노력은 마땅히 칭찬 받아야 할 것이다. (요즘은 대부분의 언론사가 RSS를 제공하고 있지만, 사이트 자체의 접근성만 보면 분명히 멋진 것이다.)

소스를 확인해보니 테이블 레이아웃에 가로폭을 772(px 단위가 빠져있음 ㅜ.ㅜ)로 설정하여, 800×600 모니터 해상도에서도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배려한 것 같다. 웹 페이지 자체를 별도로 제작한 것인데, 이는 시간과 노력을 2배로 낭비한 꼴이다.

동아일보 공식 사이트와 비교하면 레이아웃 자체에 그다지 커다란 차이가 없는 점으로 볼 때, 이런 노력을 차라리 CSS를 기반으로 한 디자인에 쏟았으면, 훨씬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CSS를 별도로 제공해서 광고는 display:none으로, 가로폭을 100%로 두고 수정을 한다면, 텍스트 버전은 물론이고 핸드폰 버전이나 프린트 버전에 대한 시간/노력/금전 등 여러가지 부분에서 효율을 향상 시킬 수 있었을 것이다.

작년말 야후 코리아에서부터 시작한 몇몇 국내 포털 사이트의 CSS로의 변신은 무척 환영할만한 현상이다. 하지만, 메인(home) 페이지 등 일부만 CSS를 사용한 현재의 모습은 CSS를 활용함으로써 얻는 이익 중에 하나인 통일성과 일관성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모습이다.

해외에서는 이미 ESPN, 와이어드 등 많은 언론 사이트들이 CSS 기반 디자인으로 변신했다. 국내 웹 시장은 대형 포털과 언론사에 집중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데, 국내 사이트들이 CSS 기반 디자인으로 변신할 때는 길어야 내년일 것이다.

나는 내년 말까지 많은 대형 사이트들이 CSS 기반 디자인으로 개편될 것으로 예상한다. 또한, 이에 따른 인력 수요가 증가될 것이라고 예상한다. 그럼, 이제 남은 건 인력 공급의 문제 뿐일 것이다.

국내 웹 콘텐츠 제작자(디자이너/개발자)들이 이런 미래를 충분히 예측하고 대비했으면 좋겠다. 참고할 자료가 없다는 핑계 보다는 자신의 노력이 부족하진 않았나 되돌아 볼 필요가 있을 것이다. (왠지 부끄러워지는.. ^^;)

덧붙임 – 국내 포털이나 언론사 사이트들아. 제발 글씨를 절대 크기로 설정하지 말고, 상대 크기로 설정해라! 나이 많은 너희 회사 사장님이나 이사진들이 너희 회사 사이트를 방문은 하는거냐? 도대체가 방문자를 배려하는 것이라곤 전면 광고 밖에 없구나..



9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 당신의 의견을 바랍니다.

  1. 1. Gravatar 일모리 | 2005.08.04 , 오후 12:14 · permallink

    대단히 획기적이군요!
    짝짝짝!

    후니님 마지막 ‘덧붙임’또한
    짝짝짝!

  2. 2. Gravatar SHIBATA | 2005.08.04 , 오후 12:42 · permallink

    캬… 전면광고의 배려..
    디자이너나 개발자들이 얼른 CSS기반 디자인의 편리성과 확장성을 알게 됐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3. 3. Gravatar N.com | 2005.08.04 , 오후 06:59 · permallink

    제가 얼마전에 크기단위를 em으로 작업한 적이 있었는데요.
    어느 날 클라이언트에서 전화가 왔어요.
    “글씨크기가 지나치게 크네요. 크기좀 줄여주세요.”
    그래서 브라우저 글씨크기 설정만 조절하면 된다고 말씀을 드렸는데, 그렇게 불편하면 어떡하냐고 똑같이 뜨게 해달라고 해서 결국엔 pt로 바꾼 적이 있었어요.

    사이트들이 죄다 이런 식이니 만드는 사람들도 이거에 신경을 안쓰게 되나 봐요.

    * 그런데 한가지 궁금한게 있는데요. display:none 으로 하면 속의 [img]나 그런거 다운받지 않는 건가요? 배너그림을 그렇게 가리면 된다고 하시길래 그런 기능이 있는거였나 해서요.

  4. 4. Gravatar Hooney | 2005.08.04 , 오후 07:17 · permallink

    N.com/ 테스트 해보지 않아서 확신할 순 없지만, display:hidden은 공간은 유지한 후 숨기는 것이고, display:none은 아예 보여주지 않는 것이니 img 로딩을 하지 않을 것 같네요.

    HTML 태그 자체가 사라지진 않겠지만, 말그대로 로딩은 안할 것 같습니다. img를 랜더링하기 전에, CSS로부터 display값을 넘겨받을 테니깐요~ ^^

  5. 5. Gravatar 신현석 | 2005.08.04 , 오후 09:16 · permallink

    브라우져에 따라서 다르겠지만 IE에서는 display: none 으로 지정을 해줘도 로딩을 합니다.
    DOM으로 날려버리지 않는 한 display 속성으로 배너를 안보이게는 할 수 있지만 페이지 로딩을 빠르게 하지는 않을 것 같네요.

  6. 6. Gravatar Hooney | 2005.08.05 , 오전 10:35 · permallink

    현석님/ 그렇군요. 사실, 제 메인컴퓨터의 모니터와 그래픽 카드가 고장나서 테스트해보지 못하고 작성했답니다.

    3년된 노트북에 이것저것 새로설치하는 것이 귀찮았는데, 지금 당장 드림위버랑 몇몇 브라우저 설치하고 텟스트해야 겠습니다. ^^

  7. 7. Gravatar yser | 2005.08.06 , 오후 09:40 · permallink

    언제인가부터는, 취직 요구 조건에 ‘W3C 권고안 준수를 충실히 이행할 수 있는 기술적 능력’ 이 포함되는 걸까요.. 국내에 그런 날이 오기는 오려나.. ^^; ‘남보다 빨리 만들면 무조건 우대’ 이게 우리나라 현실 같더군요. 말로는 안하지만 말이죠. (대신 기간 축소로 프레셔를 가하죠)

  8. 8. Gravatar yser | 2005.08.06 , 오후 09:43 · permallink

    N.com 님의 얘기를 보니 클라이언트의 설득에도 문제가 있는 것 같습니다. 여태껏 당연하게 생각해왔던 것을 그게 아니라고 잘못된 것이라고 하면 당황할테니까요. 잘못된 것이 오래 지속되면 되려 그것이 올바른 것처럼 착각하게 되는 것이 인간의 한계. 이것 말고도 개발자 설득 보다 더 큰 문제는 바로 위에서 명령을 내리는 입장에 있는 사람들의 설득과 인식의 전환을 같이 이루어가야 한다는 점입니다. 이게 쉬운 일이 아니니 문제죠. 기계는 시키면 그대로 행하지만, 사람은 그렇지가 않으니… ..결국 인생은 어려운 것이다라는 결론이 나네요. -_-;

  9. 9. Gravatar Hooney.net ★ 후니넷 » 엠파스, 네이트 개편과 예상 적중? | 2006.04.10 , 오전 10:03 · permallink

    […] 나는 작년 여름쯤 블로그에 쓴 글을 통해서 ‘올해 말까지 많은 대형 사이트들이 CSS 기반 디자인으로 개편될 것으로 예상한다. 또한, 이에 따른 인력 수요가 증가될 것이라고 예상한다. 그럼, 이제 남은 건 인력 공급의 문제 뿐일 것이다.’라고 예상했다. 그 글 이후 다음, 비씨파크, 엠파스, 야후 등의 대형 사이트들이 웹표준을 기반으로 개편되고 있으며, 현재도 개편이 진행중인 몇몇 사이트들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

당신의 의견을 바랍니다..

사용할 수 있는 HTML 태그 :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



Aboout Author

조훈 Hooney라는 ID로 온라인에서 활동하는 조훈입니다.
자세히 보기 »

CSS Reference

Hooney와 함께 만드는 CSS Reference!


Be Friend~! Be Friend~!